ㆍHOME > Communication > NLS 경험담
 
작성일 : 13-02-26 20:44
선~생~님~~~~~~
 글쓴이 : philip
조회 : 5,166  
선생님 안녕하세요.저 필립이에요. 저 한국 잘 도착했어요. 선생님 여행은 잘 다녀오셨어요?
저희가 없으시니 조금 심심하실것 같은데...... 하...joke
한국오니까 갑자기 다들 떠오르드라고요. 선생님, 한나누나, 미까누나,주방장 아저씨들,
선생님들까지 다~요. 그리고 신디 선생님께서 그렇게 궁금해 하시던 비행기 기내식은 샌드위치
.......어쨌든 다들 너무 보고싶고 안녕히 계세요. 편지는 잘 읽으셨죠?
잘하면 여름에 다시 올께요.
 

 
 

Total 54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481 나 씬디 ~ (3) NLS 04-16 5298
480 노트북이 고쳐졌습니다!! 아이린 02-28 5035
479    단자선생님, 미까언니가 아이린에게 보내는 편지~ NLS 03-01 5144
478    아이린~~!! NLS 03-04 5025
477 끝나가는봄방학 로빈 02-28 4345
476    단자선생님, 미까누나가 로빈에게 보내는 편지~ (1) NLS 03-01 5369
475    로빈~~^^ NLS 03-04 4503
474 선~생~님~~~~~~ philip 02-26 5170
473    필립아~~~~~~~~~~~~~~~!! NLS 02-27 5019
472    단자 선생님이 필립에게 보내는 편지~ NLS 02-27 4274
471 오만원이면 싸게친거지 이시키야ㅋㅋㅋㅋ Heviant 02-19 6098
470    마크가 누나에게 보내는 편지~ NLS 02-20 4643
469 약속은 Heviant 02-18 7494
468    마크가 누나에게 보내는 편지~ NLS 02-19 4647
467 선생님~~~~ 은지(아이린) 02-18 5203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