ㆍHOME > Communication > NLS 경험담
 
작성일 : 13-04-18 11:37
Hello Everyone!
 글쓴이 : Hannah
조회 : 4,866  
 
안녕하세요~ 한나예요!!!
지난 토요일날 저녁에 도착해서 오늘까지 가족들, 친구들 만나서 노느라고
여기에 글쓰는것도 깜빡하고 있었네요ㅠㅠㅠ
다들 잘지내시죠?? 제 빈자리는 느껴지시나요?ㅋㅋㅋㅋㅋㅋㅋ
아닐것 같애요..저 가자마자 다른분이 오셔서 ㅠㅠㅠㅠㅠㅋㅋㅋㅋ
저는 한국왔는데 한시간만에 적응완료되었습니다.
마치 어제온것같은 그런 기분이 들더라구요;;;ㅋㅋ
어찌되었든 한국에 오니 좋네요ㅋㅋ 엄마밥먹고 살 찌는 중입니다ㅋㅋ
 
사라쌤! 보고싶네요 ㅠㅠㅠㅠ
잘지내고 계시죠? 커피 너무 많이 드시지 마세요~~
첼시야~ 너는 니가 어련히 잘하겠지만 공부열심히 해! 언니도 그럴게^^
Mika! How's cebu without me? haha I know you always enjoy the life in cebu:)
그밖에도 준, 카즈, 타쿠, 아미, 조나스, 아날린 등등 보고싶은 사람들이 많아요!
다들 잘 지내시길 바랄게요^^
 
Love, Hannah
 
 

나까마 13-04-19 01:38
답변 삭제  
댓글 작성권한 일단 오픈!! 사라샘...문제있음 연락주셈.
으아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
한나양도 한국 갔구나!!!!!!!!!!! 수고많았어요.
난 아직도 다나오 레이크에서 함께 찍은 공중부양 사진을 보면 므흣해용ㅋㅋㅋ
부정하고 싶겠지만 좀 비슷한 구석도 있는 것 같고..ㅋㅋㅋ
암튼 살도 찌우고 항상 행운이 함께 하기를 빌어요.
gooooooooood luck!!!!!!!!!
사라 강 13-04-19 10:04
답변 삭제  
실장님 관리자 권한 아니셔도 됩니다^^
맘 놓고 쓰세요~
그리고...한나가 실장님하고 비슷 하다는 말씀....이신지요??
하하하하하.
한나가 보면 혹시 기절??
ㅋㅋㅋㅋ
Cindy 13-04-29 18:10
답변 삭제  
실장님하고 한나랑 어디가 비슷하데요? 아는사람 알려주삼. 나지금공항가는데 엄청궁금 하네 ㅋㅋ
 
 

Total 54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495    존~~~~~~~매우 매우 매우 반갑다 ㅎㅎ NLS 07-01 5114
494 쌤들 안녕하세요~^^ 김 지은 06-20 4484
493    엘리자벳 ㅋㅋ NLS 06-21 4917
492 에릭 & 에드워드가 엄마께 보내는 편지^^ NLS 06-10 5381
491 사라 임선영선생님께 (1) 은상맘 05-11 5325
490 스물한살의 세부 :) 김가윤 05-10 5751
489    넘버 투 가윤아~~ NLS 05-10 4918
488 은상이 어머님~~ 임선영 05-09 4352
487 에드워드와 첼시의 사진 업데이트에 대해서 안내 드립니다. NLS 05-08 4750
486 은상이가 궁금해요 김신애 05-04 4139
485    안녕하세요. 은상이 어머님^^ NLS 05-06 4976
484    에드워드가 엄마께 보내는 편지~ (1) NLS 05-06 5499
483 Hello Everyone! (3) Hannah 04-18 4876
482    한나야~!! (1) NLS 04-22 5536
481 나 씬디 ~ (3) NLS 04-16 5252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