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GLISH

홈으로

日本語

ㆍHOME > Communication > NLS 경험담
 
작성일 : 13-01-10 23:40
폴~ 폴~
 글쓴이 : 폴맘
조회 : 6,653  
폴~  어디 아픈데는 없지
사진 보니 건강해 보이고 웃고 장난치는 모습이 보기 좋다
주말에 놀때는 신나 보이는데 영어 공부하는 모습을 보니 힘들어 보인다
머리 잡고 생각만 하고 있네...
영어가 많이 어렵고 모르는게 많지..   그동안 너무 놀아서 그래... ㅎㅎㅎ
앞으로도 늦지 않았으니깐 열씸히 하면 잘 할 수 있어
못한다고 너무 주눅들지 말고 자심감 팍팍 얻어서 와
영어가 중요하다는 것만 잘 알 고 와도 
엄만 그것만으로도 만족해...공부할 시간이 앞으로도 많으니깐.. 
한국은 아직도 추워... 그곳은 덥지만 잘 참고 감기조심해
가끔 집으로도 전화좀 하고..  목소리 듣고 싶네..
폴~~홧팅~~~
we love you so much and miss you(동생이)♥
엄마가....

 
 

Total 54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406    레오가 아빠께 보내는 편지~ NLS 01-16 8121
405 마크 ㅋㅋ 마크맘 01-16 6892
404    마크가 엄마께 보내는 편지~ NLS 01-17 7478
403 수학도 열심히 !!!! 루시아 맘 01-16 7773
402    루시아가 엄마께 보내는 편지~ NLS 01-17 6611
401 아들(제이콥)~~ 제이콥 맘 01-15 7733
400    제이콥이 엄마께 보내는 편지 NLS 01-16 7455
399 캠프 사진 업데이트에 대해 안내 말씀드립니다. NLS 01-14 6337
398 폴~~홧팅~~ 폴맘 01-14 6713
397    폴이 엄마께보내는 편지~ NLS 01-16 7422
396 엄마가 꼭 안아줄께~~~^^ 레오 맘 01-11 7705
395    레오가 엄마께 보내는 편지~ (1) NLS 01-11 7498
394 눈물많은 울 로빈~~ (1) 은지기현맘 01-11 7837
393    로빈이 부모님께 보내는 편지~ NLS 01-11 7213
392 폴~ 폴~ 폴맘 01-10 6660
 1  2  3  4  5  6  7  8  9  10